매일 매일 큐티하는 삶을 나누는 곳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갈라디아서 2장 20절

김명희
33761 2
갈라디아서 2장 20절
내가 그리스도와 함께 십자가에 못박혔나니
그런즉
이제는 내가 산 것이 아니요
 오직 내 안에 그리스도께서 사신 것이라
이제 내가 육체 가운데 사는 것은
나를 사랑하사
나를 위하여 자기 몸을 버리신
하나님의 아들을 믿는 믿음 안에서 사는 것이라

제일 좋아하는 성경귀절을 말하라고 하면
서슴없이 내 놓았던 이 말씀.

남편과 결혼 전 데이트 할 때
제일 좋아하는 노래가 뭐냐는 질문에
서슴없이 부르다
'나를 사랑하사' 부분에서 삑소리 내고.......

그래도 하나도 부끄럽지 않게 생각했었는데.

이제 말씀 묵상으로 내게 다가온 말씀
갈리디아서 2장 20절 말씀.

그런데,
오늘 하루 다 보내고 
약속한 기도시간, 그 장소에서 
하나님 앞에 기도하려고 앉은 차 안에서

난 아직도 십자가에 못 박히지 못한 나를 
하나님께 그대로 내 놓아야 했습니다.

하루를 돌아보며 하나님앞에 
부끄러운 죄가 무엇인가 살표보니

그 사람은 내 영역을 침범하는 것 같아 미워했고,
또 그 사람은 내가 베픈 성의를 모독하는 것 같아 미워했고,
또 그 사람은 내가 그 모임에 가는 것을 싫어하는 것 같아 미워했고,
또 그 사람은 받기만 하고 하나님 앞으로는 나올 기미가 안보여서 미워했습니다.

그래서 그런 마음이 너무 싫어서 
아니, 그런 모습이 그냥 제 모습이라서 하나님 앞에서 울었습니다.
그렇게 미워하지 않게 해 달라고 억지로 떼쓰지 않았습니다.
그 모습이 나니까, 그냥 저를 불쌍히 봐달라고 기도했습니다.

제 인생이 올해로 41년이 넘어갑니다.
인생을 80으로 잡는다면
전 40평생을 하나님이 싫어하는 일과 하나님과 실갱이를 하면서
산 듯 합니다.
그래서 작년 40살 생일을 맞이하면서
하나님 앞에 약속한 것이 있었습니다.

이젠  남은 반 평생은 하나님과 함께 같은 길을 가고 싶다고.

그런데 여전히 하나님과 실갱이를 하면서 가고  있습니다.

갈라디아서 2장 20절이 
내 인생에서 완전히 이뤄지는 날은 
아마도 예수님을 내 눈으로 직접 뵈옵는 날이 될 듯 싶습니다.


그래도,
오늘도 내 안에서
나를 사랑하사 
나를 위하여 자기 몸을 버리신 
하나님의 아들을 믿는 믿음으로 살고자
기도합니다. 

댓글 2

댓글 쓰기
박소범
내가, 이 글을 읽으니까
조회수에 <1>이라는 숫자가 뜨네요.
근데...주님이 먼저 읽으신 것 같아요.
자매님의 글 속에서, 주님이 걸어가신 흔적이 느껴져요...!
03:04
09.10.14.
심수희
내 안의 그리스도께서 사시도록 해야 하는데
저도 요즘 <착각>, <자기 의>라는 지병이 도지고 말았슴다.  흐흐흑...

아~  이젠 울지 말아요....
큐티 인도자로서, 교사로서,
명희 자매님 안에 그리스도께서 사시는게 눈에 보인단 말예요.....
12:03
09.10.14.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81
normal
Hwa Sook Lee-Yun 13.01.07.21:37 34223
3780
image
Hwa Sook Lee-Yun 13.02.19.12:55 34220
3779
normal
Hwa Sook Lee-Yun 13.02.16.10:17 34154
3778
normal
윤정란 08.04.20.00:25 34092
3777
normal
오경애 08.06.25.01:17 33961
3776
normal
오경애 08.03.11.12:58 33933
3775
normal
조주희 08.06.21.00:38 33900
3774
normal
Hwa Sook Lee-Yun 13.02.23.21:53 33858
normal
김명희 09.10.14.01:35 33761
3772
normal
김현지 08.03.12.22:19 33753
3771
normal
이선희 08.03.04.00:39 33634
3770
normal
joohee cho 08.03.27.04:02 33617
3769
normal
박소범 08.06.19.23:15 33606
3768
normal
오경애 13.01.07.02:46 33592
3767
normal
박소범 08.05.27.23:53 33564
3766
normal
김현지 08.03.20.10:35 33529
3765
normal
심(김)수희 13.02.16.19:22 33335
3764
normal
박소범 08.05.24.23:47 33317
3763
normal
심(김)수희 13.02.23.11:17 33232
3762
normal
박소범 08.05.18.03:30 332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