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매일 큐티하는 삶을 나누는 곳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형제들로부터 떠난 유다

veronica
15 0

 

2022  10  21()     [창세기 38:1~11]

 

(1절)     그후에 유다가 자기 형제들로부터 떠나 내려가서 아둘람 사람 히라와 가까이하니라

(2절)     유다가 거기서 가나안 사람 수아라 하는 자의 딸을 보고 그를 데리고 동침하니

 

하나님께서 유다가 얻은 가나안 여인에게서 낳은 아들 장자 엘과 차자 오난 둘을 모두 죽이셨다.

그 이유는 여호와 보시기에 악하기 때문이었다. 고향 집을 떠나 가나안사람과 가까이 친하게 지내는 것은

새로운 인생의 출발이 아니라 하나님의 장막을 떠난 방황일 뿐임이었나 보다.

자녀를 잃는 슬픔을 자기 아버지에게 겪게 하더니 자기도 이제 똑 같은 일을 겪게 되었다.

극심한 고통과 슬픔 가운데서 유다는 무슨 생각을 했을까

아버지 야곱의 아픔에 대해 어느 정도 이해하게 되며 자신이 저지른 잘못에 대해 돌아보게 되지는 않았을까

가나안 여인과 결혼하여 이전의 불행을 잊고 행복하게 살려고 했지만

아버지의 장막 그리고 하나님의 장막을 떠난 삶에는 불행한 일의 연속이었다.

하나님을 떠난 불안정한 삶은 자녀에게로 이어져 하나님이 보시기에 악한 자가 되고

모두 자기 곁을 떠나는 일을 겪으며 하나님은 유다에게 큰 레슨을 배우게 하셨을 것이다.

 

오늘 말씀을 보며

하나님의 장막을 떠난 삶, 하나님의 그늘 아래 있지 않고 더 멀리 가고자 떠나는 삶에는

결코 행복이 따라오지 않음을 보게 된다.

때로 마음이 힘들어질 때 있던 자리를 떠나 멀리 가고 싶은 마음이 종종 들기도 한다.

하지만 그렇게 떨치고 떠난다고 해서 모든 문제가 해결되는 것은 아님을

있는 자리에서 기도하며 하나님께서 복잡한 마음 속의 갈등들을 풀어낼 힘들 주시기를 기도하며

도우심을 기다리는 자가 되어야 겠다고 깨닫게 된다.

무슨 일이 있든지 언제나 주님 앞에 나아가 하나님의 음성을 듣는 자 되기를 기도 드린다.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36
normal
Terri 22.10.25.19:20 16
normal
veronica 22.10.25.17:16 15
3934
normal
황강숙 22.10.20.15:36 27
3933
normal
Terri 22.10.19.14:43 15
3932
normal
Olive 22.10.19.14:35 34
3931
normal
Tomato 22.10.19.12:53 12
3930
normal
오경애 22.10.19.03:40 18
3929
normal
veronica 22.10.16.01:31 13
3928
normal
KACE 22.10.14.13:47 9
3927
normal
황강숙 22.10.13.14:37 20
3926
normal
Christina Han 22.10.13.09:04 15
3925
normal
YM 22.10.13.00:40 13
3924
normal
Olive 22.10.12.15:46 41
3923
normal
황강숙 22.10.06.16:21 35
3922
normal
Olive 22.10.05.18:13 60
3921
normal
veronica 22.10.01.23:33 19
3920
normal
Itsok 22.10.01.00:18 20
3919
normal
꿈꾸는자 22.09.30.08:46 17
3918
normal
Olive 22.09.30.00:20 61
3917
normal
황강숙 22.09.29.15:15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