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매일 큐티하는 삶을 나누는 곳입니다.
  •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하갈에게 베푸신 은혜

Tomato
12 0

<창세기 21:8-21>

 

하갈과 이스마엘이 쫓겨났다. 하나님께서 사라의 말을 들으시고 아브라함에게 그대로 하라고 하셨다. 그런데 그런 그들을 하나님께서 찾아가신다. 위로해 주시고 약속을 주신다. 

 

-         하갈에게 하나님께서 베푸신 은혜를 생각한다. 어쩌면 아브라함, 그리고 사라의 실수이고, 하갈과 이스마엘의 잘못 또한 있을 것이지만 쫓겨난 그들에게 찾아가 주시는 하나님을 본다상황이 힘들어도 쉽게 좌절하지 말아야겠다

 

어  어느 마트에서 리워드 카드를 만들면 할인을 해준다고 하였다. 단순히 리워드 카드가 할인을 해주는지 의아해서 몇번이나 그냥 리워드 카드인지 물어봤는데 그렇다고 했다. 그런데 막상 마트에서 나와서 아무래도 찜찜해서 인터넷으로 알아보니 매달 얼마의 돈이 나가는 것이었다.

 

나  나의 영어의 부족함, 그리고 신중하지 못함.. 할인에 눈이 .. 등을 생각하며 내가 바보같아서 너무 속상했다. 아이를 픽업하러 가야하는데 마음 그대로 가서 아이에게 좋은 마음들이 쏟아질 것을 생각하니 힘들어졌다..

 

그  그 순간 사라에게 내쫓긴.. 하갈을 찾아가신 하나님이 떠올랐다. 내 잘못으로 인한 바보같은 상황이었지만 상황도 하나님께 올려드리며 선하게 일하여 주실 것을 기도드렸다.(사실 하나님은 항상 선하시다) 

 

마  마음이 편안해졌고, 마트에 다시 들어가서 얼굴 붉히는 육체를 따르는  하지 않고.. 다른 방법을 모색할 있었다. 아이를 만날 좋은 마음으로 만날  있어서 진짜 감사했다.

 

 

 

댓글 0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에디터 모드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하시겠습니까?

댓글 삭제

"님의 댓글"

삭제하시겠습니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916
normal
Gratitude 22.09.28.18:31 12
3915
normal
veronica 22.09.28.00:25 12
3914
normal
Terri 22.09.27.12:22 13
3913
normal
Meeyeon 22.09.26.02:21 16
3912
normal
황강숙 22.09.22.15:16 34
3911
normal
veronica 22.09.18.00:37 13
3910
normal
Meeyeon 22.09.17.13:29 12
normal
Tomato 22.09.16.15:22 12
3908
normal
Meeyeon 22.09.15.19:50 12
3907
normal
황강숙 22.09.15.15:19 19
3906
normal
YM 22.09.15.01:22 13
3905
normal
veronica 22.09.12.23:46 14
3904
normal
오경애 22.09.12.01:40 23
3903
normal
두부엄마 22.09.12.01:26 12
3902
normal
황강숙 22.09.08.14:50 31
3901
normal
Terri 22.09.07.13:39 12
3900
normal
Christina Han 22.09.06.11:18 17
3899
normal
정가연 22.09.06.11:04 17
3898
normal
원더우먼 22.09.05.13:59 17
3897
normal
Meeyeon 22.09.04.17:05 21